전체 방문자수4627785 명
오늘 방문자수403 명
자유게시판
산강에세이
아름다운 글
자연의 향기
명작명화
음 악
상 식
웃어봐요
종 교
태그교실
인생이란
TV시청
쉼터
산강자료방
 
 대마도는 대한민국 땅
 내 마음은 보석상자
 당신만 보면
 
등록된 글이 없습니다..
 
 날씨에 관한 모든 것
 증권시세, 취업정보, 날씨
 꼭~!! 성공하세요^^
산강건설의 홈페이지에 방문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.
많은 관심이 담긴 좋은 글들 남겨주세요~



[new]한문공부
글쓴이     운영자 2009-04-20 오후 10:1 (조회 : 912)
제목      反哺之孝(반포지효)

 

 

 

 

까마귀 그림 - (까마귀 이미지,까마귀 도안, 까마귀 그림도안, 까마귀 그림자료, 까마귀 캐릭터, 까마귀 클립아트, 무료이미지, 무료 클립아트)

 

反哺之孝(반포지효)

反:돌이킬 반, 哺:먹일 포, 之:어조사 지, 孝:효도 효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어미새를 먹여 봉양하는 까마귀의 효의 뜻으로, 지극한 효

한국이나 중국 사람들은 까마귀를 흉조(凶鳥)로 여긴다. 특히 울음 소리는 '죽음'을 象徵하기도 한다. 즉 아침에 일면 아이가, 낮에 울면 젊은이가, 오후에 울면 늙은이가 죽을 徵兆며 한밤에 울면 殺人이 날 徵兆라고 여겼다.

 

또 까마귀는 시체를 즐겨 먹는 습성이 있다. 그래서 '까마귀 밥이 되었다'고 하면 그 자체로 '죽음'을 뜻하기도 한다. 지금도 인도와 티베트에서는 조장(鳥葬)이 盛行하고 있는데 사람이 죽으면 시체를 내다버려 까마귀에게 뜯어먹도록 하는데 그래야만 죽은이가 승천(昇天)할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.

 

그러나 明나라 이시진(李時珍)[本草綱目]에 의하면 새끼가 어미를 먹여 살리는데는 까마귀만한 놈도 없다. 그래서 이름도 '자오(慈烏·인자한 까마귀)'라고 했다.

 

곧 까마귀의 되먹이는 習性에서 '反哺'라는 말이 나왔으며 이는 '지극한 孝道'를 의미한다. '反哺之孝'가 그것이다. 그렇다면 까마귀는 '효조(孝鳥)'이기도 한 셈이다.

 

' 연로한 어버이 / 진수성찬도 대접 못해 드리네 / 미물(微物)도 사람을 감동시키련만 / 숲속의 까마귀 보면 눈물 흘리네 '

朝鮮朝 光海君 때의 문신(文臣) 박장원(朴長遠)이 쓴 [反哺鳥]라는 시다.

 

까마귀를 보고 자신의 不孝를 反省하고 있는 것이다. 그렇다면 까마귀는 '겉은 검어도 속은 흰새'. 안팎이 온통 검은 사람이 얼마나 많은가.




 

 

 

 

 


Copyright 2000-2006 eMnet Inc. All Rights Reserved.



대표 : 정근영 | H.P : 011-335-6999 | 주소 : 경기도 김포시 사우동 201-39 | 팩스 : 031-985-0706
김포사무소 : 031-985-0712 ~3 | 서울사무소 : 02-3662-0571~2 | 인천사무소 : 032-513-7707~8
Copyright 2003 Sankang.co.kr All Rights Reserved. [mail]